세계혼합단체배드민턴, 덴마크 B조 2위로 극적인 8강 진출
세계혼합단체배드민턴, 덴마크 B조 2위로 극적인 8강 진출
  • 김용필 기자
  • 승인 2019.05.23 0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덴마크의 여자단식 미아 블리치팰트가 승리를 거두고 팀을 8강에 올려 놓으며 환호하고 있다.
사진 덴마크의 여자단식 미아 블리치펠트가 승리를 거두고 팀을 8강에 올려 놓으며 환호하고 있다.

덴마크가 세계혼합단체전 B조에서 극적으로 2위에 올라 8강에 진출했다.

덴마크 22일 오후 6시(현지시각) 중국 난닝 광시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19 세계혼합단체배드민턴선수권대회(수디르만컵) 1그룹 B조 예선 2차전에서 인도네시아에 3-2로 이기고 B조 2위를 차지했다.

당초 예상과는 달리 B조가 대혼전이었다. 덴마크가 영국에 덜미를 잡히면서 위기에 몰렸지만, 인도네시아를 꺾으며 기사회생했다.

세 팀 모두 1승 1패를 기록해 득실을 따진 결과 인도네시아가 1위, 덴마크가 2위로 8강에 올랐고, 영국은 아쉽게 8강 진출이 좌절됐다.

덴마크는 1경기 혼합복식에서 마티아스 크리스티안센·사라 티게센 조가 랭킹 6위인 하피즈 파이잘·글로리아 엠마뉴엘 위드자자(인도네시아) 조를 2-0(21:17, 21:11)으로 이겼다.

2경기 남자단식에서도 랭킹 3위 빅터 악셀센(덴마크)이 랭킹 7위인 안소니 시니수카 긴팅(인도네시아)을 2-0(21:9, 21:16)으로 꺾으며 덴마크가 2-0으로 앞섰다.

3경기 남자복식에서는 킴 아스트룹·마티아스 보에(덴마크) 조가 랭킹 4위인 모하마드 아산·헨드라 세티아완(인도네시아) 조에 0-2(20:22, 14:21)로 패했다.

승부의 분수령은 4경기 여자단식이었다. 랭킹 21위인 미아 블리치펠트(덴마크)가 랭킹 29위인 피트리아니 피트리아니(인도네시아)를 2-0(21:13, 21:19)으로 물리치면서 덴마크의 8강행을 확정지었다.

미아 블리치펠트가 랭킹에서는 앞서고 있지만 상대 전적에서 2패를 기록할 정도로 좋지 않았는데 승리를 거둠으로써 덴마크의 조 2위를 확정지었다.

5경기 여자복식에서는 랭킹 19위인 마이켄 푸어가드·사라 티게센(덴마크) 조가 랭킹 5위인 그레이시아 폴리·아프리아니 라하유(인도네시아) 조에 0-2(18:21, 13:21)로 패했지만 덴마크가 3-2로 승리를 거뒀다.

▲ B조 결과
 
1위 인도네시아(1승 1패)
2위 덴마크(1승 1패)
3위 영국(1승 1패)

▲ 22일 경기 결과
 
자료 세계배드민턴연맹
자료 세계배드민턴연맹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