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배드민턴선수권, 여복 김소영·공희용 2회전 통과
세계배드민턴선수권, 여복 김소영·공희용 2회전 통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19.08.21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세계선수권대회 여자복식 16강에 오른 김소영(왼쪽)-공희용, 대한배드민턴협회
사진 세계선수권대회 여자복식 16강에 오른 김소영(왼쪽)-공희용, 대한배드민턴협회

여자복식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 조가 세계선수권대회 2회전을 통과했다.

김소영·공희용 조는 21일(현지시각) 스위스 바젤 성야곱홀에서 열린 2019 세계개인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복식 32강에서 승리를 거두고 16강에 입성했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9위인 김소영·공희용 조가 랭킹 21위인 동웬징·펭슈잉(중국) 조를 2-0으로 제압했다.

좌우 양포를 장착한 김소영·공희용 조가 초반부터 기선을 제압하며 첫 번째 게임을 쉽게 가져갔다.

6점을 연거푸 따내며 6:2로 리드하기 시작한 김소영·공희용 조가 중반에도 6점을 연거푸 따내 훌쩍 달아나더니 21:10으로 마무리했다.

두 번째 게임도 김소영·공희용 조가 리드를 하긴 했지만 첫 번째 게임과는 양상이 달랐다. 쉽게 치고나가지 못하면서 1, 2점 앞서다 따라잡히고 중반 한때는 1점 차지만 역전까지 허용했다.

하지만 막판에 김소영·공희용 조가 다시 치고 나가면서 21:18로 마무리 짓고 16강에 진출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