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장미와 김여름 몽골 인터내셔널 챌린지 여단 16강 올라
이장미와 김여름 몽골 인터내셔널 챌린지 여단 16강 올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2.08.18 08: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2 몽골 인터내셔널 챌린지 여자단식 16강에 오른 이장미(전북은행), 배드민턴뉴스 DB

여자단식 이장미(전북은행)와 김여름(전북은행)이 몽골 인터내셔널 16강에 올랐다.

이장미와 김여름은 17일 몽골 울란바토르 국립스포츠센터에서 열린 2022 몽골 인터내셔널 챌린지 여자단식 32강에서 각각 승리를 거뒀다.

먼저 이장미는 랭킹 807위 케를렌 다크헌바타르(몽고)를 2-0으로 꺾고 16강에 올랐다. 이장미가 1게임을 21:6으로 따내고, 2게임도 21:7로 이겼다.

김여름은 내란첵첵 배이어야사이헨(몽고)을 2-0으로 이기고 16강에 진출했다. 김여름이 1게임을 21:3으로 이겼고, 2게임도 21:7로 따냈다.

한편, 백수민(인천국제공항)은 타스님 미어(인도)에 0-2로 패해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백수민이 1게임을 18:21로 내줬고, 2게임도 19:21로 패했다.

성지영(인천국제공항)도 케이샤 패티마 아즈 자흐라(아제르바이젠)에 1-2로 패했다. 성지영이 1게임을 16:21로 내주고, 2게임을 21:14로 따냈지만, 3게임을 19:21로 패했다.

박정아(전북은행)는 랭킹 291위 포른피차 최아이키웡(태국)에 0-2로 패해 대회를 마감했다. 박정아가 1게임을 16:21로 내줬고, 2게임도 17:21로 패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