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육대회배드민턴] 남일반 경남선발이 경북선발 3-2로 꺾고 정상 올라
[전국체육대회배드민턴] 남일반 경남선발이 경북선발 3-2로 꺾고 정상 올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1.09.16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남자일반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경남선발

경남선발이 전국체육대회 남자일반부 정상에 올랐다.

경남선발은 16일 경상북도 구미시 박정희체육관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배드민턴 경기 남자일반부 단체전 결승에서 경북선발을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밀양시청과 김천시청의 대결에서 단식과 복식을 나눠가지며 팽팽한 접전을 벌여 결국 5경기 단식에 가서 승자가 결정됐다.

1경기 단식에서 김동훈(경남선발)이 우승훈(경북선발)을 2-1로 꺾었다. 김동훈이 1세트를 18:21로 내줬지만, 2세트를 21:19로 따내고, 3세트도 21:11로 이겼다.

2경기 단식에서 손완호(경남선발)가 이윤규(경북선발)에 0-2로 패하며 1-1 상황이 됐다. 손완호가 1세트를 접전 끝에 22:24로 내주더니, 2세트도 14:21로 패했다.

3경기 복식에서 김사랑-최혁균(경남선발) 조가 고성현-신태양(경북선발)에 2-1로 승리하며 경남선발이 다시 앞서기 시작했다. 김사랑-최혁균 조가 1세트를 22:20으로 따내고, 2세트는 16:21로 내줬지만, 3세트를 21:16으로 이겼다.

사진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남자일반부 단체전 준우승을 한 경북선발

4경기 복식에서 정의석-박세웅(경남선발) 조가 나성승-왕찬(경북선발) 조에 0-2로 패하면서 2-2 상황이 됐다. 정의석-박세웅 조가 1세트를 19:21로 패하고, 2세트는 9:21로 패했다.

5경기 단식에서 강형석(경남선발)이 김주완(경북선발)에 2-1로 승리를 거두면서 경남선발이 3-2로 승리를 거두고 정상에 올랐다. 강형석이 1세트를 13:21로 내줬지만, 2세트를 21:11로 따내고, 3세트도 21:18로 이겼다.

1위 경남선발
2위 경북선발
3위 울산선발
3위 경기선발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