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오픈배드민턴, 여복 이소희·신승찬 8강에서 탈락
호주오픈배드민턴, 여복 이소희·신승찬 8강에서 탈락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06.07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배드민턴 뉴스 DB
사진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배드민턴 뉴스 DB

여자복식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조가 호주오픈배드민턴대회 4강 진출에 실패했다.

이소희·신승찬 조는 7일(현지시각) 호주 시드니 올림픽파크 퀘이센트에서 열린 2019 크라운그룹 호주오픈 월드투어 슈퍼 300대회 여자복식 8강에서 패하며 대회를 마감했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6위인 이소희·신승찬 조는 랭킹 4위인 첸유페이·지아이판(중국) 조에 1-2로 패하며 무릎을 꿇었다.

이소희·신승찬 조는 상대 전적에서 2패를 기록할 정도로 약한 모습을 보였는데, 또 다시 벽을 넘지 못했다.

이소희·신승찬 조는 첫 번째 게임 초반에는 4점 차까지 앞섰지만, 5점을 연거푸 내주며 역전을 허용하더니, 곧바로 4점을 연속 실점해 뒤처지기 시작했다. 결국 이소희·신승찬 조가 15:21로 첫 게임을 내줬다.

두 번째 게임은 이소희·신승찬 조가 1점씩 주고 받으며 근소하게 앞서 박빙의 승부를 이어간 끝에 21:19로 따냈다.

세 번째 게임 초반까지도 박빙의 승부가 이어졌는데 후반에 이소희·신승찬 조의 집중력이 떨어진 듯 아쉬운 범실로 연속 실점을 하며 점점 격차가 벌어졌다.

이소희·신승찬 조가 6점 차까지 벌어지자 강한 공격을 앞세워 4점을 연거푸 따내며 2점 차까지 추격했지만, 이번에도 범실이 발목을 잡아 결국 17:21로 패하며 4강 진출에 실패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