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배드민턴] 남고 김병재 단식과 복식 8강에 오르며 3관왕 노린다
[여름철배드민턴] 남고 김병재 단식과 복식 8강에 오르며 3관왕 노린다
  • 한희정 기자
  • 승인 2021.07.16 1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64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고등부 단식과 복식 8강에 오른 김병재(김천생명과학고)

김병재(김천생명과학고)가 여름철종별 단식과 복식 8강에 오르며 단체전 우승에 이어 3관왕을 노린다.

김병재는 16일 경상북도 안동시 안동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4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고등부 개인전 16강 단식과 복식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8강에 진출했다.

먼저 단식에서 김병재가 김민진(대전공업고)을 2-0으로 이겼다. 김병재가 1세트를 21:10으로 따내고, 2세트도 21:7로 마무리했다.

김병재는 17일 8강에서 이유준(매원고)과 맞붙는다. 이유준은 16강에서 김민성(웅상고)을 2-0(21:13, 21:14)으로 이겼다.

김병재는 복식에서도 하진호(김천생명과학고)와 호흡을 맞춰 노주민-김요한(구미시체육회) 조를 2-0으로 이겼다. 김병재-하진호 조가 1세트를 21:17로 따내고, 2세트도 21:13으로 이겼다.

김병재-하진호 조는 8강에서 천상환-김도윤(전주생명과학고) 조와 격돌해 4강 진출을 노린다. 천상환-김도윤 조는 16강에서 진용-조성민(당진정보고) 조를 2-1(21:15, 17:21, 21:19)로 따돌리고 8강에 진출했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