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세영, BWF가 선정한 2019 올해의 유망주상 수상
안세영, BWF가 선정한 2019 올해의 유망주상 수상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12.10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19 올해의 유망주상을 수상한 안세영, 대한배드민턴협회
사진 2019 올해의 유망주상을 수상한 안세영(가운데), 대한배드민턴협회

여자단식 안세영(광주체고)이 9일 오후 6시 30분(현지시각)에 중국 광저우 가든호텔에서 진행된 세계배드민턴연맹(이하 BWF) 올해의 선수상 시상식에서 2019 올해의 유망주상을 수상했다.

안세영은 올해 뉴질랜드오픈을 시작으로, 캐나다오픈, 일본아키타마스터즈, 프랑스오픈, 코리아마스터즈 등 5개 대회를 석권하며 세계랭킹 9위에 자리하는 등 빼어난 실력을 보여줬다.

안세영은 2017년 12월 여자단식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여중생임에도 불구하고 기라성같은 선배들을 모두 꺾고 조 1위로 국가대표에 선정되는 등 일찌감치 유망주로 기대를 모았다.

국제대회에서는 올해 수디르만컵에서 당시 세계랭킹 1위였던 타이쯔잉(대만)을 꺾으며 파란을 일으키더니, 세계 강호들을 차례차례 꺾으며 최고의 기량을 선보였다.

이에 안세영은 코키 와타나베(일본)와 레오 카르난도-다니엘 마르틴(인도네시아) 조, 칸타폰 왕차로엔(태국) 등 다른 후보들을 제치고 올해의 유망주 상을 수상했다.

안세영은 수상 소감에서 "후보 중 한명으로 희망에 차 한국에서 이곳에 왔다. 마침내 이 상을 받아 매우 행복하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