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방부 입장문 “北, 우리 국민 총격 가하고 시신 태워”
국방부 입장문 “北, 우리 국민 총격 가하고 시신 태워”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9.24 12: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방부 청사.(사진=뉴스핌 제공)
국방부 청사.(사진=뉴스핌 제공)

톱데일리 최종환 기자 = 국방부가 24일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A씨가 서해에서 실종된 사건과 관련해 “북한이 북측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다”고 발표했다.

국방부에 따르면 국망부는 지난 21일 낮 12시 께 소연평도 남방 1.2마일 해상에서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1명이 실종됐다는 소식을 해양경찰청으로부터 접수했다. 실종된 어업지도 공무원 A 씨는 이날 해상 어업지도선에서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 중이었다.

국방부는 “군은 다양한 첩보를 정밀 분석했다”며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음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국방부는 “북한의 이러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하고,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며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저지른 만행에 따른 모든 책임은 북한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한다”고 했다.

북한은 24일 현재 이번 사건과 관련해 아무런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다. 

다음은 국방부가 이날 발표한 입장문 전문이다.

 

서해 우리국민 실종사건 관련 입장문

우리 軍은 지난 9월 21일 낮 13시경, 소연평도 남방 1.2마일 해상에서 해양수산부 소속 어업지도선 선원 1명이 실종되었다는 상황을 해양경찰청으로부터 접수하였습니다.

실종된 어업지도공무원 A씨는 지난 9월 21일 소연평도 인근 해상 어업지도선에서 어업지도 업무를 수행 중이었습니다.

우리 軍은 다양한 첩보를 정밀 분석한 결과, 북한이 북측 해역에서 발견된 우리 국민에 대해 총격을 가하고 시신을 불태우는 만행을 저질렀음을 확인하였습니다.

우리 軍은 북한의 이러한 만행을 강력히 규탄하고, 이에 대한 북한의 해명과 책임자 처벌을 강력히 촉구한다.

아울러, 우리 국민을 대상으로 저지른 만행에 따른 모든 책임은북한에 있음을 엄중히 경고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