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군 특수전여단·해경 특공대 독도서 상륙훈련
해군 특수전여단·해경 특공대 독도서 상륙훈련
  • 한민섭
  • 승인 2013.10.25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도의 날’인 25일 독도에 접근하는 외국 선박과 항공기에 대응하기 위한 독도방어훈련이 실시됐다. 이번 훈련에는 이례적으로 해군 특수전여단(UDT) 병력이 독도에 상륙했다. 일본의 독도 망언, 독도영유권 동영상 등으로 악화된 대일관계가 반영된 조치로 풀이된다.

군 관계자는 이날 “독도는 역사적으로 또한 실질적으로 우리의 영토임이 확실하다”며 “어떤 상황에서도 이를 확고히 수호하겠다는 우리 군의 의지를 보여주기 위해 이번에 공개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번 훈련에는 구축함인 광개토대왕함과 호위함 등 해군 함정 4척과 해경 경비함 1척 등 5척이 참가했다. 또한 외국인의 독도 기습상륙을 가정해 UDT 병력이 해군 헬기(UH-60)에서 내려 독도에 상륙하는 연습도 진행됐다. 공군은 이번 훈련에서 가상의 적 항공기 역할을 지원했다.    

[포토]해군 특수전여단·해경 특공대 독도서 상륙훈련
25일 오전 독도 인근 해상에서 실시한 독도방어 훈련에서 해군 구축함(광개토대왕함, 3200톤급)이 극우단체 민간선박의 영해 침범 저지를 위한 기동훈련을 하고 있다. (사진=해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