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법무 "검찰 내부 갈등 사태 국민 송구"
황교안 법무 "검찰 내부 갈등 사태 국민 송구"
  • 한민섭
  • 승인 2013.10.24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교안 법무부 장관은 24일 국가정보원 사건 수사를 둘러싼 검찰 내부 갈등 사태와 관련, "지금 검찰에 불미스러운 일이 발생하고 있는 데 대해 매우 유감스럽고 국민 여러분께 송구스럽게 생각한다"고 사과했다.
 
황 장관은 이날 '법무부 장관 입장' 자료를 통해 이같이 밝히고 "앞으로 이번 사건은 서울중앙지검에서 한 점 의혹도 없이 철저히 수사하고 엄정히 공판에 임하여 정확한 진실을 국민들께 알려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 장관은 "검찰은 정치와 무관하게 중립성과 독립성을 가지고 있어야 한다"며 "그러나 지금 일련의 사태는 수사와 재판 중에 있는 사안에 대해 아직 결과가 나오지 않은 상황에서 정치적 논란이 계속되고 있다. 이것은 바람직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황 장관은 또 차기 검찰총장 인선과 관련, "후보추천위원회에서 검찰의 어려움을 극복할 훌륭한 분들을 추천하실 것으로 기대하고 있고, 그 중 한 분을 신속히 제청해 하루 빨리 검찰 공백을 메우고 조직을 안정시켜 국민의 신뢰를 받는 검찰로 다시 태어날 수 있도록 진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황 장관은 "앞으로 법무부와 검찰은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각별히 노력하겠다는 것을 국민 여러분께 말씀 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검찰총장후보추천위 회의는 이날 오후 2시 과천 법무부 청사에서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