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 노리체크카드 500만장 돌파...여성 53.8%차지
KB국민 노리체크카드 500만장 돌파...여성 53.8%차지
  • 김종식
  • 승인 2013.08.05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카드는 ‘KB국민 노리(nori) 체크카드’가 상품 출시 후 2년 8개월여 만에 500만장를 돌파했다고 4일 밝혔다.
 
‘KB국민 노리(nori) 체크카드’는 정부의 체크카드 소득공제 혜택확대와 함께 소비자들의 합리적 소비마인드 확산 등에 힘입어 500만장을 돌파한 것으로 분석된다.
 
또한, 체크카드 주 이용 고객인 10대에서 30대의 젊은 층 고객들이 많이 이용하는 대중교통(지하철·버스), 이동통신요금, 영화(CGV), 커피(스타벅스), 놀이공원(에버랜드·롯데월드), 외식(아웃백·VIPS), 서적(교보문고), 편의점(GS25) 등 일상 및 여가 활동과 관련된 다양한 가맹점에서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뛰어난 상품성이 주효한 것으로 분석된다.
 
‘KB국민 노리(nori) 체크카드’를 발급받은 고객은 여성(53.8%)이 남성(46.2%) 보다 다소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고,

연령대별로는 20대(39.9%), 30대(22.8%), 40대(16.1%), 50대(10.3%), 10대(6.3%), 60대 이상(4.6%) 순으로 20~30대 젊은 층과 여성고객들이 많이 발급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성별로 ‘KB국민 노리(nori) 체크카드’를 많이 이용한 5개 업종을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남성고객의 경우 일반음식점(27.4%), 슈퍼마켓·편의점 등 소매업종(11.2%), 백화점·대형마트 등 대형유통(9.9%), 주유(5.5%), 병원·약국(5.3%)순으로 나타났으며, 여성고객의 경우 일반음식점(18.5%), 백화점·대형마트 등 대형유통(14.6%), 슈퍼마켓·편의점 등 소매업종(10.3%), 병원·약국(7.5%), 인터넷 쇼핑몰 등 전자상거래업종(7.1%) 순이다.
 
남성의 경우 음식점에서의 이용 비중이 여성에 비해 높고 편의점, 주유 업종에서 많이 이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여성의 경우 남성에 비해 백화점·대형 마트, 인터넷 쇼핑몰 등 쇼핑 관련업종에서의 이용 비중이 높았다.
 
이외에도 ‘KB국민 노리(nori) 체크카드’가 제공하는 할인서비스 별 비중을 살펴보면 영화(31.5%), 대중교통(29.6%), 놀이공원(9.5%), 외식(9.2%), 통신요금(8.6%), 커피 (5.4%), 편의점(4.6%), 서적(1.6% )순으로 대중교통을 이용하고 영화관람을 많이 하는 젊은 층의 소비특성을 잘 보여주고 있다.
 
KB국민카드 관계자는 “이번 500만장 돌파는 KB국민카드가 고객의 니즈에 맞는 상품을 선보여 체크카드 활성화에 앞장선데 따른 것이다”라며 “KB국민카드는 앞으로도 체크카드 고객들의 눈높이에 맞는 혜택을 제공하는 상품과 체크카드 고객들의 편의성을 극대화하는 서비스를 계속해서 선보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