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3분기 매출 4503억원…최대 매출 달성
넥센타이어, 3분기 매출 4503억원…최대 매출 달성
  • 김종식
  • 승인 2012.10.31 11: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넥센타이어가 올해 3분기 매출 실적이 사상 최대치를 기록하며 고성장을 이어 갔다.

넥센타이어는 31일 공시를 통해 “올해 3분기 국제회계 기준(IFRS) 총매출액이 4,503억원을 기록,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2.9%의 실적 상승세를 달성했다”고 발표했다.

영업이익 또한 전년대비 77.0% 증가한 513억원을 기록해 영업이익률 11.4%의 높은 수익을 거두었으며, 특히 경상이익은 143.3% 증가한 514억원으로 집계돼 가파른 상승세를 나타냈다.

회사측은 “올해 3분기 지속적인 글로벌 경기 침체와 환율 하락 등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창녕공장의 본격 가동과 더불어 첨단기술력을 바탕으로 한 제품력과 브랜드 인지도 상승 등에 따른 판매 호조에 힘입어 전년대비 좋은 실적을 거두었다”고 밝혔다.

글로벌 교체시장(RE)의 전체 매출액은 전년대비 19.4%증가한 4,072억원을 기록했으며, 주요 소비 시장인 북미(18.3% 증가)와 유럽(5.6% 증가), 그리고 기타(39.7% 증가)지역 등에서 급성장세를 보였다. 이와 함께 글로벌 신차시장(OE)에서도 20.1%의 증가율 보이며, 매출 증가에 힘을 보탰다.

또한 첨단기술력의 초고성능 타이어(UHP) 역시 글로벌 전체 매출액의 35.2%를 차지하며 프리미엄 시장에서 강세를 이어 나갔다.

한국경영실적의 경우, 총매출이 3,452억원으로 전년동기 대비 19.3%가 증가했으며, 영업이익은 72.3% 상승한 380억원을 기록해 영업이익률 11.0%의 호실적을 거두었다.

글로벌 연결기준 3분기까지의 전체 누계에서도 총 매출액이 전년동기 대비 25.4%증가했으며, 영업이익 또한 70.1%증가한 1,532억원을 기록해 이미 작년 연간누계 영업이익인 1,120억원을 넘어섰다.

넥센타이어 이현봉 부회장은 “최근 준공식을 가진 창녕공장의 본격가동으로 외형 성장세는 물론 이익률까지 좋은 흐름이 지속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글로벌 완성차 업체로의 공급확대와 친환경 타이어를 비롯한 차세대 제품에 대한 연구개발 강화 등 지속적인 투자로 경쟁력을 더욱 높여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