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랑이풀 피부 치유능력 활용한 '안나플로라' 론링
호랑이풀 피부 치유능력 활용한 '안나플로라' 론링
  • 김종식
  • 승인 2013.01.09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레나, 노인욕창 치료제에서 화장품 개발
사회적 기업이 노인의 욕창을 치료하면서 효능을 확인한 호랑이풀을 활용해 피부 치유력이 높은 화장품을 개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노동부 인증 기업인 이레나는 9일 피부 보습제 ‘안나플로라’  화장품을 론칭했다고 9일 밝혔다.

요양 서비스를 하는 사회적 기업이 화장품 브랜드를 론칭하게 된 데는 이유가 있다. 이레나 임직원들은 몸이 불편한 노인의 집을 방문해 목욕을 시켜주고 머리를 감겨주었지만, 어르신들의 욕창은 잘 낫지 않아 안타깝게 여겨왔다.

그러던 중 안티푸라민과 후시딘의 원료인 호랑이풀(병풀)이 어르신의 욕창을 잘 낫게 하는 것을 알게 되었고, 이를 적용해 욕창을 상당히 치료할 수 있었다. 마침내는 호랑이풀을 활용한 화장품까지 개발하게 된 것이다.

화장품을 개발한 이레나 배광수 대표는 “비비 크림은 노인의 욕창 치료 과정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개발한 것이지만 화장품의 타겟 대상은 건성 피부를 가진 30~50대와 피부 보습 감을 갖고 싶은 사람”이라고 밝혔다.

안나플로라 비비크림은 호랑이풀 외에도 천연산삼 callus 줄기세포 배양액과 상황버섯 균사체를 이용한 발효공법을 통해 안티에이징, 피부재생, 미백, 수분공급 등 건강한 피부를 만드는데 최적화 된 제품이다.

안나플로라 제품은 몸에 해로운 7가지 성분을 넣지 않는 7 무첨가 화장품(파라벤, 색소, 미네랄오일, 인공향료, 이미다졸리디닐우레아, 벤조페논, 메칠이소치아졸리논)이어서, 민감한 피부를 가진 사람들도 걱정 없이 사용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레나는 식약청 기능성 인증 보고도 완료했다.

이레나는 노동부로부터 일자리 제공형 사회적 기업으로 인증을 받았으며 전직원 중 30%는 고령자 및 장애인 등 사회취약계층을 고용하고 있다. 2011년 5월 발족된 이레나 자원봉사단은 요양보호사 출신들로 구성되어 매주 사회복지관을 방문 어르신들을 위한 봉사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배광수 대표이사는 “사회적 기업으로서 축적된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보다 많은 취약계층의 고용을 통한 사회 환원을 실현하고자 화장품사업에 뛰어들었다”며 “현재 소비자들의 상품구매액의 1%를 사회취약계층 지원사업에 기부도 하고 있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인기기사
기업돋보기
단독기사
톱데일리는 독자분들의 제보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여러분께서 주신 제보와 취재요청으로 세상을 더욱 가치있게 만들겠습니다.
뉴스제보 이메일 top@top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