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학교대항배드민턴] 조선대가 안동과학대 꺾고 첫 우승 차지해
[실업·학교대항배드민턴] 조선대가 안동과학대 꺾고 첫 우승 차지해
  • 김용필 기자
  • 승인 2022.11.09 1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2 전국학교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대학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조선대학교 선수단

조선대학교가 학교대항배드민턴대회 첫 정상에 올랐다.

조선대는 9일 경상남도 남해군 남해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2022 전국학교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대학부 단체전 결승에서 안동과학대학교를 3-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조선대는 이 대회 첫 정상에 올랐고, 올해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 전국종별대회 우승에 이어 2개 대회를 석권했다.

조선대가 복식을 모두 쓸어 담으며 추격의 의지를 불태우던 안동과학대를 꺾었다. 조선대의 유서연이 단식과 복식에서 모두 승리를 거둬 팀의 우승을 견인했다.

1경기 단식에서 유서연(조선대)이 박민경(안동과학대)을 2-0으로 꺾어 순조로운 출발을 보였다. 유서연이 1게임을 듀스 끝에 24:22로 따내고, 2게임 역시 듀스까지 가는 접전 끝에 22:20으로 이겼다.

2경기 단식에서 안혜원(조선대)이 정채원(안동과학대)에 1-2로 패하면서 1-1 상황이 됐다. 안혜원이 1게임을 21:17로 따냈지만, 2게임을 18:21로 내주고, 3게임도 16:21로 패했다.

사진 2022 전국학교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대학부 단체전 준우승을 한 안동과학대 선수단

3경기 복식에서 엄수빈-김민경(조선대) 조가 조민-이은솔(안동과학대) 조를 2-0으로 꺾어 조선대가 다시 앞서기 시작했다. 엄수빈-김민경 조가 1게임을 21:15로 따내고, 2게임도 21:9로 이겼다.

4경기 복식에서 유서연-안혜원(조선대) 조가 박민경-이예지(안동과학대) 조를 2-0으로 이겨 조선대가 3-1로 승리를 거두고 우승을 확정했다. 유서연-안혜원 조가 1게임을 24:22로 따내더니, 2게임도 21:17로 이겼다.

1위 조선대학교
2위 안동과학대학교
3위 김천대학교
3위 대전과학기술대학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