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대사대부중 중·고연맹회장기 정상 오르며 23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차지해
전대사대부중 중·고연맹회장기 정상 오르며 23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 차지해
  • 김용필 기자
  • 승인 2022.08.30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2 한국중·고연맹회장기 전국학생선수권대회 남자중학부 단체전 우승을 차지한 전대사대부중 선수단

전남대학교 사범대학 부설중학교가 중·고연맹회장기 정상에 오르며 23년 만에 전국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전대사대부중은 30일 경상남도 밀양시 밀양시배드민턴체육관에서 열린 2022 한국중·고연맹회장기 전국학생선수권대회 남자중학부 단체전 결승에서 정읍중학교를 3-0으로 꺾고 정상에 올랐다.

전대사대부중은 올해 전국소년체육대회와 전국연맹종별대회 결승에 올랐지만, 모두 패했는데 마침내 세 번째 도전 만에 우승을 일궈냈다.

전대사대부중은 중·고연맹회장기 첫 우승은 물론이고, 1999년 전국가을철종별대회 우승 이후 23년 만에 전국대회 정상에 올랐다.

정읍중은 올해 학교대항전 우승에 이어 다시 한번 정상을 노렸지만,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1경기 단식에서 현수민(전대사대부중)이 최재상(정읍중)을 2-1로 꺾어 전대사대부중의 출발이 좋았다. 현수민이 1게임을 21:16으로 이기고, 2게임은 18:21로 내줬지만, 3게임을 21:9로 이겼다.

2경기 단식에서도 김민승(전대사대부중)이 김태현(정읍중)을 2-0으로 이겨 전대사대부중이 우승에 더욱 가까워졌다. 김민승이 1게임을 21:12로 따내고, 2게임도 접전 끝에 21:19로 이겼다.

3경기 복식에서도 최선빈-양준서(전대사대부중) 조가 정태우-박하현(정읍중) 조를 2-0으로 꺾으면서 전대사대부중이 3-0 완승으로 우승을 확정했다. 최선빈-양준서 조가 1게임을 21:8로 이기고, 2게임도 21:6으로 마무리했다.

전대사대부중 서윤호 코치는 "올해 마지막 대회에서 우승해 기쁘다. 우승은 반반이라고 생각했다. 정말 오랜만에 우승했는데 애들에게 고맙고, 학교 교장선생님이랑 관계자들이 도와줘서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 힘들게 운동하면서도 잘 버텨주고, 부족한 나를 잘 따라준 선수들에게 고맙다"라며 우승 소감을 전했다.

1위 전남대학교 사범대학 부설중학교
2위 정읍중학교
3위 진광중학교
3위 의정부시G-스포츠클럽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