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대 단식 우승 경험 없는 안혜원과 이나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 4강 올라
여대 단식 우승 경험 없는 안혜원과 이나린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 4강 올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2.08.09 19:3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2 전국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대학부 단식 4강에 오른 안혜원(조선대)의 경기 모습

올해 개인전 단식 우승 경험이 없는 안혜원(조선대)과 이나린(군산대)이 전국종별배드민턴대회 여자단식 4강에 올랐다.

안혜원과 이나린은 9일 충청남도 당진시 당진실내체육관에서 진행된 2022 전국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대학부 단식 8강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4강에 올라 첫 우승에 도전한다.

안혜원과 이나린은 지난 7월에 열린 대한배드민턴협회장기대회에서 나란히 3위를 차지하며 올해 여자단식 최고의 성적을 기록했다.

안혜원과 이나린이 준결에서 맞붙는 만큼 두 선수 중 한 명은 결승에 진출해 최고의 성적을 갱신할 기회를 맞았다. 과연 누가 결승에 오를지 기대된다.

안혜원은 8강에서 박선영(군산대)을 2-0으로 꺾고 4강에 올랐다. 안혜원이 1게임을 듀스 끝에 29:27로 따내고, 2게임도 21:18로 이겼다.

이나린은 8강에서 방주영(인천대)을 2-0으로 따돌리고 4강에 입성했다. 이나린이 1게임을 듀스 끝에 24:22로 따내고, 2게임도 듀스 끝에 21:19로 이겼다.

유서연(조선대)과 정채린(군산대)도 4강에 올랐다. 유서연은 올해 전국대학실업배드민턴연맹전 단식 우승을 차지했고, 정채린은 전국대학배드민턴선수권대회와 전국연맹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정상에 올라 세 번째 우승을 노린다.

유서연은 8강에서 최효원(부산외대)을 2-1(21:9, 19:21, 21:19)로 이겼고, 정채린은 박민경(안동과학대)을 2-1(20:22, 21:18, 21:12)로 꺾고 4강에 올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