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 포인트 레슨, 언더 핸드 크리어
원 포인트 레슨, 언더 핸드 크리어
  • 케이비엠뉴스편집국
  • 승인 2017.07.05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드민턴의 언더 핸드 크리어는 네트 근처에 떨어지는 셔틀콕을 상대방의 머리를 넘길 정도로 높이 멀리 치는 수비형 기술이다. 
팔로 밀어 올리려고 하지 말고 임팩트 순간에 손목을 젖혀야 네트에 짧게 떨어지는 셔틀콕을 길게 쳐 올리 수 있다.

포핸드 언더 클리어 

1. 왼쪽 발꿈치를 들고 자세를 낮추고 오른쪽 발을 내딛는다.

2. 떨어지는 셔틀콕을 끝까지; 주시하며 라켓을 셔틀콕 방향으로 가져간다.

3. 손목을 이용하여 아래서부터 위로 꺾어친다.

4. 오른손을 왼쪽 어깨 위까지 자여늣럽게 올려준다.

TIP 손목운동
손목 힘이 역하면 클리어가 잘 되지 않는다. 손목 힘을 기르고 스윙 스피드를 늘리기 위해서 
라켓 커버를 씌우고 연습을 반복하는 것도 좋다.

백 핸더 언더

1. 왼발 뒤꿈치를 살짝 들고 자세를 낮추고 오른발을 내딛는다.

2. 떨어지는 셔틀콕을 끝까지 주시하여 라켓을 셔틀콕 방향으로 가져간다.

3. 손목을 이용하여 아래로부터 위로 꺾어친다.

4. 오른손을 오른쪽 어깨 위까지 자연스럽게 올려준다.

TIP -손목 힘의 중요성
 클리어를 칠 때 세계 치려다 보면 어깨에 힘이 들어가게 된다. 이런 경우에는 어깨의 힘을 빼고 임팩트 순간에 손목을 꺾어 
치는 것이 좋으며, 팔은 곧게 쭉 뻗어야 한다. 팔이 구부러지면 손목을 이용할 수 없고 클리어 치기가 상당히 어려워진다.

잘못된 예

헤드가 내려가면 안 된다.

헤드가 들려도 안된다.

밑에서 푸는 자세는 안된다.

셔틀콕이 떨어지면 몸도 같이 옆으로 떨어져서 치면 안된다.

이렇게 칠 경우 관절도 다치고 원하는 방향으로 타구가 안된다.

하나, 둘 치고 대각으로 빠져야 하는데 손목을 들어 꺾으면 안된다.

손목을 이용하지 않고 스윙을 크게하면 세게 나가지 않는다. 그로인해 엘보등을 다칠 수가 있다.

이보람 코치
용품협찬 빅터
장소 의정부 행정배드민턴장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