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대항배드민턴] 남일반 밀양시청과 충주시청 결승 입성
[실업대항배드민턴] 남일반 밀양시청과 충주시청 결승 입성
  • 김용필 기자
  • 승인 2021.11.18 16: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1 전국실업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일반부 단체전 결승에 오른 밀양시청의 김사랑-배권영

밀양시청과 충주시청이 실업대항전 결승에서 맞붙는다.

밀양시청과 충주시청은 18일 경상남도 남해군 남해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1 전국실업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남자일반부 단체전 준결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올랐다.

밀양시청은 광주은행을 3-1로 꺾고 결승에 올랐다. 밀양시청이 강한 단식으로 밀어붙여 승리를 거뒀다.

1경기 단식에서 김동훈(밀양시청)이 이승훈(광주은행)을 2-1로 꺾었다. 김동훈이 1세트를 21:16으로 따내고, 2세트는 15:21로 내줬지만, 3세트를 21:18로 이겼다.

2경기 단식에서 손완호(밀양시청)가 임종우(광주은행)를 2-0으로 이겼다. 손완호가 1세트를 21:8로 따내고, 2세트도 21:13으로 이겼다.

3경기 복식에서 김사랑-배권영(밀양시청) 조가 최현범-임종근(광주은행) 조에 0-2로 패해 추격을 허용했다. 김사랑-배권영 조가 1세트를 15:21로 내주고, 2세트도 접전 끝에 24:26으로 패했다.

4경기 복식에서 정의석-박세웅(밀양시청) 조가 백승규-박무현(광주은행) 조에 2-1로 승리를 거둬 밀양시청이 3-1로 이겼다. 정의석-박세웅 조가 1세트를 접전 끝에 19:21로 내줬지만, 2세트를 21:18로 따내고, 3세트도 21:17로 이겼다.

충주시청은 요넥스를 3-0으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충주시청이 단 1세트도 내주지 않고 완벽한 승리를 거뒀다.

1경기 단식에서 박태훈(충주시청)이 김용현(요넥스)을 2-0으로 이겼다. 박태훈이 1세트를 21:10으로 이겼고, 2세트도 21:13으로 이겼다.

2경기 단식에서도 김두한(충주시청)이 전혁진(요넥스)을 2-0으로 꺾었다. 김두한이 1세트를 접전 끝에 21:19로 이겼고, 2세트도 21:17로 따냈다.

3경기 복식에서 김덕영-강지욱(충주시청) 조가 김용현-김태관(요넥스) 조를 2-0으로 꺾어 충주시청이 3-0 완승을 했다. 김덕영-강지욱 조가 1세트를 21:9로 이겼고, 2세트도 21:12로 마무리했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