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합단체배드민턴] 중국 A그룹 1위, 인도네시아 C그룹 1위로 8강 올라
[혼합단체배드민턴] 중국 A그룹 1위, 인도네시아 C그룹 1위로 8강 올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1.09.30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세계혼합단체전 남자복식 랭킹 1위 마커스 페르날디 기데온-케빈 산자야 수카몰조(인도네시아) 조와 랭킹 166위 매드스 피에러 콜딩-프레데릭 소가드(덴마크) 조의 경기모습

중국이 A그룹 1위, 인도네시아가 C그룹 1위를 확정했다.

중국과 인도네시아는 29일(현지시각) 핀란드 반타 에네르기아 아레나에서 열린 2021 세계혼합단체배드민턴선수권대회(수디르만컵) 예선 3차전에서 각각 승리를 거뒀다.

먼저 A그룹 1, 2위 결정전에서 중국이 태국을 3-2로 꺾고 1위로 8강에 올랐다. 비록 패하긴 했지만, 태국이 두 게임을 따내며 만만치 않은 전력을 과시했다.

1경기 남자복식에서 랭킹 20위 허지팅-탄치앙(중국) 조가 랭킹 153위 수팍 좀코-키티누퐁 케드렌(태국) 조에 1-2(21:18, 8:21, 11:21)로 패하며 중국이 아찔한 상황을 맞을 뻔 했다. 2경기 여자단식에서 랭킹 2위 첸유페이(중국)이 랭킹 13위 부사난 옹밤룽판(태국)을 2-0(21:12, 21:10)으로 꺾어 1-1 상황을 만들었다.

3경기 남자단식에서 랭킹 10위 시유치(중국)가 랭킹 25위 쿤라붓 비티드사른(태국)에 0-2(17:21, 17:21)로 패했지만, 4경기 여자복식에서 랭킹 2위인 첸칭첸-지아이판(중국) 조가 랭킹 8위 종콜판 키티하라쿨-라윈다 프라종자이(태국) 조를 2-0(21:4, 21:12)으로 꺾어 2-2 상황을 만들었다.

5경기 혼합복식에서 랭킹 2위 왕이류-후앙동핑(중국) 조가 데차폴 푸아바라노크로-삽시리 테래터네차이(태국) 조를 2-0(21:8, 21:15)으로 꺾으면서 중국이 3-2 승리를 거뒀다.

인도는 핀란드를 4-1로 꺾고 A그룹 3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C그룹에서는 인도네시아가 덴마크를 3-2로 따돌리고 1위로 8강에 진출했다. 두 나라가 강한 종목에서 승리를 거뒀다.

1경기 남자복식에서 랭킹 1위 마커스 페르날디 기데온-케빈 산자야 수카몰조(인도네시아) 조가 랭킹 166위 매드스 피에러 콜딩-프레데릭 소가드(덴마크) 조를 2-0(21:19, 21:15)으로 이겼고, 2경기 여자단식에서는 랭킹 136위 푸트리 쿠수마 와드다니(인도네시아)가 랭킹 12위 미아 블리치팰트(덴마크)에 1-2(11:21, 21:16, 14:21)로 패해 1-1 상황이 됐다.

3경기 남자단식에서 랭킹 5위 안소니 시니수카 긴팅(인도네시아)이 랭킹 3위 엔더스 안톤센(덴마크)에 0-2(9:21, 15:21)로 패했지만, 4경기 여자복식에서 랭킹 6위 그레이시아 폴리-아프리아니 라하유(인도네시아) 조가 랭킹 16위 마이켄 푸어가드-사라 티게센(덴마크) 조에 2-0(21:17, 21:9)으로 승리를 거둬 2-2 상황을 만들었다.

5경기 혼합복식에서 랭킹 4위 프라빈 조르단-멜라티 다에바 옥타비안티(인도네시아) 조가 마티아스 티리-애멀리 메이룬드(덴마크) 조를 2-0(21:8, 21:17)으로 꺾어 인도네시아가 3-2로 승리를 거뒀다.

러시아는 캐나다를 5-0으로 꺾고 C그룹 3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 29일 그룹별 예선 경기 결과

A그룹
중국 3-2 태국
인도 4-1 핀란드

C그룹
인도네시아 3-2 덴마크
러시아 5-0 캐나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