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육대회배드민턴] 여일반 박가은 김천시청 4강 진출 견인
[전국체육대회배드민턴] 여일반 박가은 김천시청 4강 진출 견인
  • 한희정 기자
  • 승인 2021.09.15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박가은(김천시청), 배드민턴뉴스 DB

김천시청이 전국체육대회 여자일반부 준결에 진출했다.

김천시청은 14일 경상북도 구미시 박정희체육관에서 열린 제102회 전국체육대회 배드민턴 경기 여자일반부 단체전 8강에서 화순군청을 3-1로 꺾고 4강에 올랐다.

김천시청 승리의 원동력은 단식의 박가은이다. 화순군청의 에이스이자 국가대표인 전주이를 꺾으며서 승리의 발판을 마련했다.

1경기 단식에서 김주은(김천시청)이 최유리(화순군청)에 1-2로 패하며 출발이 좋지 않았다. 김주은이 1세트를 21:9로 따냈지만, 2세트를 14:21로 내주고, 3세트도 11:21로 패했다.

2경기 단식에서 박가은(김천시청)이 전주이(화순군청)를 2-1로 꺾어 1-1 상황을 만들었다. 박가은이 1세트를 21:17로 따내고, 2세트는 11:21로 내줬지만, 3세트를 21:18로 이겼다.

3경기 복식에서 장예나-정경은(김천시청) 조가 유채란-정나은(화순군청) 조를 2-1로 꺾으며 김천시청이 앞서기 시작했다. 장예나-정경은 조가 1세트를 19:21로 내줬지만, 2세트를 21:9로 따내고, 3세도 21:17로 이겼다.

4경기 복식에서 엄혜원-김민지(김천시청) 조가 방지선-김민솔(화순군청) 조를 2-0으로 꺾고 김천시청이 3-1로 승리했다. 엄혜원-김민지 조가 1세트를 21:12로 이겼고, 2세트는 듀스까지 가는 접전 끝에 25:23으로 이겼다.

김천시청은 준결에서 인천국제공항과 맞붙는다. 인천국제공항은 8강에서 전북은행을 3-1로 따돌리고 4강에 올랐다.

MG새마을금고는 8강에서 경기선발을 3-1로 따돌리고 4강에 올라 KGC인삼공사와 격돌한다. KGC인삼공사는 8강에서 경남협회를 3-0으로 꺾고 4강에 진출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