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도쿄 올림픽 대진 확정, 남단과 남복 최악의 대진 받아
2020 도쿄 올림픽 대진 확정, 남단과 남복 최악의 대진 받아
  • 김용필 기자
  • 승인 2021.07.09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0 도쿄 올림픽 남자단식 대진표, 세계배드민턴연맹

2020 도쿄 올림픽 배드민턴 예선 대진이 확정됐는데 우리나라 남자단식과 남자복식이 최악의 조에 편성됐다.

세계배드민턴연맹은 8일 저녁 9시부터 영국 밀턴 케인즈 국립배드민턴센터에서 배드민턴 예선리그 조 추첨을 했다.

▲ 남자단식

남자단식에 출전하는 세계랭킹 38위 허광희(삼성생명)는 A그룹에 속해 랭킹 1위인 켄토 모모타(일본)와 랭킹 88위인 티모시 램(미국)에 예선을 치른다. 조 별 1위만 16강에 진출할 수 있기에 허광희에게는 최악의 상황이 아닐 수 없다. 허광희는 켄토 모모타에 3전 전패를 기록했다.

남자단식에서 최악의 조는 D그룹이다. 랭킹 15위 사이 프라니쓰 비(인도)와 랭킹 29위 마크 칼조우(네덜란드), 랭킹 47위 미샤 질버맨(이스라엘)이 한 조에 속해 1위 싸움이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 2020 도쿄 올림픽 남자복식 대진표, 세계배드민턴연맹

▲ 남자복식

남자복식 랭킹 8위인 서승재(삼성생명)-최솔규(요넥스) 조는 D그룹에 속했는데 랭킹 2위인 헨드라 세티아완-모하마드 아산(인도네시아) 조와 랭킹 9위인 아론 치아-소우이익(말레이시아) 조, 랭킹 32위인 제이슨 안소니 오수에-닐 야쿠라(캐나다) 조와 격돌한다. 

1, 2위가 8강에 오르기에 2위 싸움이 치열할 것으로 보인다. 다행히 서승재-최솔규 조가 세티아완-아산 조에 3승 1패로 앞서고는 있지만, 올림픽 금메달을 획득한 경험이 있는 만큼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서승재-최솔규 조는 아론 치아-소 우이익 조에는 2승 2패로 팽팽했다.

사진 2020 도쿄 올림픽 남자복식 대진표, 세계배드민턴연맹

▲ 여자단식

여자단식은 랭킹 8위인 안세영(삼성생명)은 16강 진출이 무난해 보이고, 랭킹 18위인 김가은(삼성생명)은 랭킹 30위 여지아민(싱가포르)에 성인이 돼서 2전 전패를 기록하고 있어 조 1위를 놓고 힘겨운 싸움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사진 2020 도쿄 올림픽 여자복식 대진표, 세계배드민턴연맹

▲ 여자복식

여자복식은 다행히 우리나라 선수들끼리 같은 그룹에 편성되지 않았다. 랭킹 4위인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조는 C그룹에 속해 랭킹 7위 두유에-리인후이(중국) 조와 랭킹 16위인 마이켄 푸어가드-사라 티게센(덴마크) 조, 랭킹 28위 그로니아 소머빌-세티야나 마파사(호주) 조와 경쟁하는 만큼 8강 진출은 무난해 보인다.

랭킹 5위인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 조는 D그룹으로 랭킹 3위인 첸칭첸-지아이판(중국) 조와 랭킹 8위인 종콜판 키티하라쿨-라윈다 프라종자이(태국) 조, 랭킹 12위인 가브리엘라 스토에바-스테파니 스토에바(불가리아) 조가 속했다.

김소영-공희용 조가 첸칭첸-지아이판 조에는 3승 5패로 뒤지지만, 종콜판 키티하라쿨-라윈다 프라종자이 조에는 6승 2패, 스토에바 자매에게는 2전 전승을 기록하고 있어 8강 진출은 어렵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사진 2020 도쿄 올림픽 혼합복식 대진표, 세계배드민턴연맹

▲ 혼합복식

혼합복식 랭킹 6위인 서승재(삼성생명)-채유정(인천국제공항) 조는 A그룹에 속해 랭킹 1위인 젱시웨이-후앙야치옹(중국) 조, 랭킹 18위인 로빈 태블링-셀레나 피크(프랑스) 조, 랭킹 52위 아담 하텔 엘가말-도하 하니(이집트) 조와 겨루는 만큼 8강 진출은 유력해 보인다.

혼합복식은 D그룹이 가장 팽팽한 싸움을 벌일 것으로 보인다. 랭킹 2위인 왕이류-후앙동핑(중국) 조와 랭킹 7위인 찬펭순-고리우잉(말레이시아) 조, 랭킹 13위인 탕춘만-세잉수에트(홍콩) 조, 랭킹 15위인 마크 람스푸스-이사벨 헤리트리히(독일) 조가 속했기 때문이다.

한편 이집트의 도하 하니는 이번 대회에 여자단식, 여자복식, 혼합복식 등 3종목에서 뛰는 유일한 선수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