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영오픈배드민턴] 여단 푸살라 신두가 아카네 야마구치 에 극적인 승리 거두고 4강 올라
[전영오픈배드민턴] 여단 푸살라 신두가 아카네 야마구치 에 극적인 승리 거두고 4강 올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1.03.20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1 전영오픈 배드민턴 월드투어 슈퍼 1000 여자단식 4강에 오른 푸살라 신두(인도)

여자단식 푸살라 신두(인도)가 극적인 승리를 거두고 전영오픈 4강에 올랐다.

여단 랭킹 7위인 푸살라 신두는 19일(현지시각) 영국 버밍햄 유틸리티 아레나에서 열린 2021 전영오픈 배드민턴 월드투어 슈퍼 1000 여자단식 8강에서 랭킹 5위인 아카네 야마구치(일본)를 2-1로 따돌리고 4강에 진출했다.

상대 전적에서 10승 7패를 기록할 정도로 서로를 너무 잘 아는 두 선수의 경기는 결국 3세트 마지막까지 승패를 알 수 없는 접전이었다.

1세트는 초반에 푸살라 신두가 연속으로 내준 실점을 따라잡지 못하고 16:21로 내줬다.

하지만 2세트는 정반대로 푸살라 신두가 초반에 연속 득점으로 벌린 격차를 내내 유지하며 21:16으로 따냈다.

3세트는 초반부터 1점씩 주고받는 접전이 이어졌다. 중반에 푸살라 신두가 6점을 연속으로 따내며 달아나는 듯 했지만, 15점에서 따라잡히고 말았다.

다시 팽팽한 접전이 이어졌고 19점 동점에서 아카네 야마구치가 연거푸 실점하며 2점을 헌납했다. 아카네 야마구치의 스매시가 네트에 꽂히며 21:19로 마무리 되는 순간 푸살라 신두가 기쁨의 환호성을 질렀다.

랭킹 4위인 노조미 오쿠하라(일본)는 랭킹 13위인 부사난 옹밤롱판(태국)을 2-1(18:21, 21:8, 21:16)로 이기고 4강에 진출했다.

랭킹 6위인 라차녹 인타논(태국)은 랭킹 12위인 미아 블리치팰트(덴마크)를 2-1(18:21, 21:17, 21:10)로 따돌리고 4강에 입성했다.

랭킹 11위인 포른파위 초추옹(태국)은 랭킹 16위인 장베이웬(미국)을 2-0(21:16, 1:19)으로 꺾고 4강에 올랐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