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WF, 올림픽 예선을 포함한 2021년 국제 대회 일정 발표
BWF, 올림픽 예선을 포함한 2021년 국제 대회 일정 발표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0.12.29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배드민턴연맹(BWF)이 12월 21일 2021시즌 상반기 국제 대회 일정을 발표했다.

BWF는 도쿄올림픽 이전까지 28개의 대회 일정을 소화하며 이중 도쿄올림픽 예선은 총 17개 대회다

예고했던 대로 1월에 2021 요넥스 태국오픈(1월 12~17일 슈퍼 1000)과 2021 토요타 태국오픈(1월 19~24일 슈퍼 1000) 그리고 2020 BWF 월드투어 파이널(1월 27~31일)로 문을 연다.

올림픽 예선은 3월에 열리는 2021 스위스오픈부터 시작한다. 상반기는 올림픽 예선에 초점이 맞춰질 예정이다.

그 때문에 2021년 상반기로 연기됐던 세계남녀단체전(토마스 컵과 우버컵) 결선은 2021년 41주 차에 덴마크 오르후스에서 열 계획이다. 42주 차에 덴마크 오덴세에서 열리는 다니사 덴마크오픈과 함께 연결해 열린다.

세계혼합단체전은 중국배드민턴협회와 대회 개최지인 쑤저우와 긴밀히 협의 중이지만 아직은 미정이다. 세계선수권대회 역시 미정으로 두 대회 모두 2020 도쿄올림픽 이후 열릴 것으로 보인다.

BWF 토마스 룬드 사무총장은 “태국에서 1월에 아시아 리그를 계획한 것과 유사한 형태로 대회를 구축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코로나 19 상황은 국제 대회를 운영 하는데 도전적인 상황을 제공하고 있다. 백신이 제시간에 제한이 적은 세계를 만들 수 있기를 희망하지만, 2021년 내내 코로나 19가 대회 개최에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2021년 상반기 국제 대회 일정은 아래와 같다.

사진 2021 국제 대회 일정, 세계배드민턴연맹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