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발전 18일부터 충북 보은에서
2021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발전 18일부터 충북 보은에서
  • 한희정 기자
  • 승인 2020.12.1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20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발전 모습, 배드민턴 뉴스 DB
사진 2020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발전 모습, 배드민턴 뉴스 DB

2021 배드민턴 국가대표 선발전이 열린다. 

오는 18일부터 23일까지 충청북도 보은군 보은국민체육센터에서 2021년에 활동할 배드민턴 국가대표를 선발한다.

국가대표는 남녀 각각 20명씩 총 40명을 선발한다. 남녀 각각 단식은 8명씩, 복식은 12명씩 선발한다.

세계랭킹 상위 우수선수는 자동 선발되는데 먼저 여자단식의 안세영(광주체고)과 성지현(인천국제공항)이 선발됐다. 여기에 김가은(삼성생명)이 올림픽 출전이 유력해 추천 선발됐다.

때문에 여자단식은 선발전을 통해 5명의 선수를 선발한다. 1, 2조 1, 2위와 각조 3위 선수 간 승자선수가 국가대표에 선발된다.

남자단식은 허광희(삼성생명)가 올림픽 출전이 유력해 유일하게 선발전을 거치지 않고 선발됐다.

남자단식은 선발전을 통해 7명의 선수를 선발하는데 1, 2조 1~3위까지와 각조 4위 선수 간 승자선수가 국가대표에 선발된다.

남자복식은 서승재(삼성생명)와 최솔규(요넥스)가 세계랭킹 우수선수로 자동 선발돼 선발전을 통해서는 10명의 선수를 선발한다.

여자복식은 김소영(인천국제공항), 이소희(인천국제공항), 신승찬(인천국제공항), 공희용(전북은행), 채유정(삼성생명)이 세계랭킹 상위 우수선수로 자동 선발돼 이번 선발전을 통해서는 7명의 선수를 선발한다.

2020 도쿄 올림픽에 출전할 선수들은 거의 정해진 만큼 이번 선발전을 통해 선발되는 선수들은 올림픽에 출전하는 선수들과 함께 2022 아시안게임 출전을 위해 경쟁할 것으로 보인다.

▲ 2021 국가대표 선발전 참가자 명단은 아래와 같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