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대항배드민턴] 여일반 KGC인삼공사와 영동군청 결승 올라
[실업대항배드민턴] 여일반 KGC인삼공사와 영동군청 결승 올라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0.11.28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이세연(KGC인삼공사), 배드민턴 뉴스 DB
사진 이세연(KGC인삼공사), 배드민턴 뉴스 DB

KGC인삼공사와 영동군청이 실업대항전 결승에 올랐다.

KGC인삼공사와 영동군청은 28일 전라남도 강진군 강진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 전국실업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일반부 단체전 준결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진출했다.

먼저 KGC인삼공사는 화순군청을 3-0으로 제압했다. KGC인삼공사의 에이스 이세연이 화순군청의 에이스 전주이를 잡으면서 승기가 기울었다.

1경기 단식에서 김가람(KGC인삼공사)이 강유정(화순군청)을 2-0(21:10, 21:10)으로 이겼고, 2경기 단식에서도 이세연(KGC인삼공사)이 전주이(화순군청)를 2-0(21:15, 22:20)으로 꺾었다.

3경기 복식에서 박혜은-박세은(KGC인삼공사) 조가 고아라-유채란(화순군청) 조를 2-1(11:21, 21:19, 21:18)로 따돌려 KGC인삼공사가 3-0 완승을 했다.

영동군청은 화성시청을 3-1로 제압하고 결승에 진출했다.

1경기 단식에서 김주은(영동군청)이 노다연(화성시청)을 2-0(21:11, 21:11)으로 이겼고, 2경기 단식에서는 송민지(영동군청)가 김호연(화성시청)에 0-2(19:21, 12:21)로 패해 1-1 상황이 됐다.

3경기 복식에서 김유정-정효진(영동군청) 조가 백승연-정다정(화성시청) 조를 2-0(21:8, 21:14)으로 이겼고, 4경기 복식에서도 채현희-이승희(영동군청) 조가 노다연-전단비(화성시청) 조를 2-0(21:8, 21:12)으로 꺾으면서 영동군청이 3-1로 승리를 거뒀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