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배드민턴연맹회장기] 남일반 충주시청과 당진시청 결승 진출
[실업배드민턴연맹회장기] 남일반 충주시청과 당진시청 결승 진출
  • 한희정 기자
  • 승인 2020.11.13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김덕영-이상원(충주시청) 조와 강성우-전호진(성남시청) 조의 경기 모습

충주시청과 당진시청이 회장기 실업배드민턴연맹전 결승에 올랐다.

충주시청과 당진시청은 13일 충청북도 제천시 제천실내체육관에서 열린 2020 회장기 전국실업배드민턴연맹전 남자일반부 준결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최종 라운드에 올랐다.

먼저 충주시청이 성남시청을 3-1로 꺾고 결승에 진출했다. 충주시청이 복식에서 힘을 발휘했다.

1경기 단식에서 김두한(충주시청)이 조건엽(성남시청)에 1-2(21:18, 17:21, 9:21)로 패했지만, 2경기 단식에서 박태훈(충주시청)이 전시영(성남시청)을 2-0(21:18, 21:17)으로 이겨 1-1 상황이 됐다.

3경기 복식에서 김덕영-이상원(충주시청) 조가 강성우-전호진(성남시청) 조에 2-0(21:11, 21:19)으로 승리를 거두며 충주시청이 앞서기 시작했다.

4경기 복식에서도 한토성-한요셉(충주시청) 조가 조건엽-이광언(성남시청) 조를 2-0(21:13, 21:10)ㅡ로 꺾어 충주시청이 3-1로 승리를 거뒀다.

당진시청은 3연패를 노리던 밀양시청을 3-1로 따돌리고 결승에 진출했다.

1경기 단식에서 양팀의 에이스가 격돌했다. 이동근(당진시청)이 국가대표인 김동훈(밀양시청)을 2-0(21:18, 21:15)으로 이기며 기선을 제압했다.

2경기 단식에서도 이현민(당진시청)이 김용준(밀양시청)을 2-0(21:11, 21:8)으로 꺾으면서 당진시청이 승리를 향해 한발 더 다가섰다.

3경기 복식에서 유연성-임지수(당진시청) 조가 김사랑-배권영(밀양시청) 조에 0-2(17:21, 17:21)로 패했지만, 4경기 복식에서 김휘태-김정호(당진시청) 조가 박세웅-김동훈(밀양시청) 조를 2-1(17:21, 21:19, 21:19)로 따돌리고 당진시청이 3-1 승리를 거뒀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