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배드민턴] 여일반 복식 장예나-정경은 정상 등극
[여름철배드민턴] 여일반 복식 장예나-정경은 정상 등극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0.11.09 15: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제63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일반부 복식 우승을 차지한 장예나-정경은(김천시청)

장예나-정경은(김천시청) 조가 여름철종별 여자복식 정상에 올랐다.

장예나-정경은 조는 9일 전라남도 해남군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제63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일반부 복식 결승에서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조를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장예나와 정경은은 각각 여자복식 세계랭킹 9위와 10위에 올라있지만, 랭킹 4위인 이소희-신승찬 조를 꺾어 언니들의 위력을 과시했다.

장예나-정경은 조가 첫 게임을 접전 끝에 20:22로 내주며 아쉬운 출발을 보였다. 

체력적으로도 부담이 되지 않을까 싶었는데 오히려 뒤로 갈수록 둘의 호흡이 살아나며 역전승을 일궈냈다.

두 번째 게임은 장예나-정경은 조가 21:13으로 따냈고, 세 번째 게임도 21:16으로 마무리하고 여자복식 최강자로 등극했다.

장예나-정경은 조는 2018년 이 대회 우승 이후 2년만에 정상을 재탈환했다. 

1위 장예나-정경은(김천시청)
2위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3위 공희용-윤민아(전북은행)
3위 박혜은-박세은(KGC인삼공사)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