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배드민턴] 여일반 단식 이세연 정상 오르며 2연패 달성
[여름철배드민턴] 여일반 단식 이세연 정상 오르며 2연패 달성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0.11.08 1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세연(KGC인삼공사)가 여름철종별 일반부 여자단식 2연패를 달성했다.

이세연은 8일 전라남도 해남군 우슬체육관에서 열린 제63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일반부 단식 결승에서 이장미를 꺾고 정상에 올랐다.

이세연이 첫 번째 게임 초반에는 근소하게 뒤지며 추격하는 양상이었다. 9:11로 전반을 마친 이세연이 2점을 연속으로 내주며 출발했지만, 이장미의 발을 14점에서 묶었다.

11:14로 뒤지던 이세연이 다양한 방향으로 흔들어 놓으면서 이장미가 따라가지 못하는 등 범실로 이어져 무려 7점을 연거푸 따냈다.

순식간에 18:14로 역전한 이세연이 결국 첫 게임을 21:16으로 가져갔다.

두 번째 게임도 이장미의 발걸음이 무거워 이세연이 초반부터 치고 나가 11:5로 앞섰다. 이장미가 통증을 호소하며 기권하면서 이세연이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이세연은 2019년에 이어 2년 연속 여자단식 최강자로 등극했다.

1위 이세연(KGC인삼공사)
2위 이장미(전북은행)
3위 김나영(삼성생명)
3위 성지현(인천국제공항)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