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일주니어배드민턴] 여복 3팀 나란히 승리 거두고 8강 입성
[독일주니어배드민턴] 여복 3팀 나란히 승리 거두고 8강 입성
  • 이여진 기자
  • 승인 2020.03.07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최혜진-정희수, 대회 조직위원회
사진 최혜진-정희수, 대회 조직위원회

여자복식 이소율(영덕고)-유아연(광주체고) 조와 최혜진(성일여고)-정희수(치악고) 조, 김민솔(유봉여고)-구보은(김천여고) 조가 독일주니어대회 8강에 입성했다.

우리나라 주니어 여자복식 팀은 6일(현지시각) 독일 베를린 Sportarena (Sportforum)에서 열린 2020 독일주니어배드민턴선수권대회 16강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8강에 진출했다.

먼저 최혜진-정희수 조가 레오나 미할스키-투크 푸웅 응우옌(독일) 조를 2-0으로 꺾었다. 최혜진-정희수 조가 첫 게임을 21:12로 따내고, 두 번째 게임도 21:15로 마무리했다.

이소율-유아연 조도 밀리서 트라이서스 퍼스피터 사리-레이첼 앨리시야 로즈(인도네시아) 조를 접전 끝에 2-0으로 물리쳤다. 이소율-유아연 조가 첫 게임을 21:19로 따내고, 두 번째 게임도 21:19로 마무리하며 8강 진출을 확정했다. 

김민솔-구보은 조도 16강에서 아나스타시아 보야르운-아레나 이코블레바(러시아) 조를 2-1로 따돌리고 8강에 올랐다. 김민솔-구보은 조가 첫 게임을 13:21로 내줬지만, 두 번재 게임을 21:14로 따내고, 세 번째 게임도 21:16으로 마무리했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