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프리미어 배드민턴리그] 엄혜원의 벵갈루루 랩터스 3-4패
[인도프리미어 배드민턴리그] 엄혜원의 벵갈루루 랩터스 3-4패
  • 김용필 기자
  • 승인 2020.01.28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혼합복식 찬펭순-엄혜원, 대회 조직위원회
사진 혼합복식 찬펭순-엄혜원, 대회 조직위원회

27일(현지시각) 열린 인도프리미어 배드민턴리그 8차전에서 엄혜원의 벵갈루루 랩터스가 푸네 세븐 에이스에 3-4로 역전패했다.

1경기 남자단식에서 안살 야다브(벵갈루루 랩터스)가 카주마사 사카이(푸네 세븐 에이스)에 0-2(14:15, 9:15)로 패해 1점을 내주며 출발했다.

2경기 남자단식에서 사이 프라니스(벵갈루루 랩터스)가 로킨예우(푸네 세븐 에이스)를 2-1(10:15, 15:7, 15:8)로 꺾으면서 1점을 획득해 1-1 균형을 이뤘다.

3경기 여자단식에서 타이쯔잉(벵갈루루 랩터스)이 리투파르나 다스(푸네 세븐 에이스)를 2-0(15:3, 15:9)으로 꺾었고, 뱅갈루 라프터스가 트럼프 매치를 걸어 2점을 획득하며 3-1로 달아났다.

하지만 4경기 남자복식에서 아룬 게오르게-리안 사푸트로(벵갈루루 랩터스) 조가 헨드라 세티아완-치라그 셰티(푸네 세븐 에이스) 조에 0-2(14:15, 3:15)로 패했고, 푸네 세븐 에이스가 이 경기에 트럼프 매치를 걸어 성공하면서 3-3 동점을 이뤘다.

마지막 5경기 혼합복식에서 찬펭순-엄혜원(벵갈루루 랩터스) 조가 크리스 애드콕-가브리엘 애드콕(푸네 세븐 에이스) 조에 1-2(15:10, 11:15, 12:15)로 패하면서 뱅갈루 라프터스가 3-4로 패하고 말았다.

벵갈루루 랩터스는 3점을 보태 9점으로 세븐 에이스 푸네와 동점을 이뤘지만 득실에서 밀려 3위를 달리고 있다.

자료 대회 조직위원회
자료 27일까지의 순위, 대회 조직위원회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