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0회 요넥스배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 13일부터
제20회 요넥스배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 13일부터
  • 김용필 기자
  • 승인 2019.12.13 0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식종목 채택된 도쿄패럴림픽 국가대표 선발전도 겸해
사진 제20회 요넥스배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 포스터, 요넥스
사진 제20회 요넥스배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 포스터, 대회조직위원회

제20회 요넥스배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가 13일부터 15일까지 3일간 충청북도 충주시 충주호암2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이번 대회에는 전국 14팀에서 200여 명의 선수단이 참가할 예정이며, 경기는 선수부 22개 세부종목, 동호인부 10개 세부종목으로 진행된다. 

올해로 20회째를 맞는 본 대회는 장애인에 대한 인식개선과 장애인 스포츠의 저변확대 및 경기력 향상을 통한 우수 선수 발굴을 위해 매년 열리고 있다. 

13일은 국가대표선발전이 진행되며, 14, 15일은 선수부, 동호인부 통합 전국장애인배드민턴대회가 진행된다.  

장애인 배드민턴 종목은 내년 2020 도쿄패럴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돼 큰 기대를 받고 있는 종목이다. 남녀단식과 복식 등 총 14개의 금메달이 걸려있다. 

주목해야 할 선수는 단연 김정준(울산중구청) 선수다. 현재 배드민턴 남자단식 WH2 종목 세계랭킹 1위인 김정준의 목표는 단연 2020 도쿄패럴림픽 금메달이다. 

김정준은 2년 마다 열리는 세계장애인배드민턴선수권대회에서 2013년부터 2019년까지 4개 대회 연속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20년째 본 대회를 후원하고 있는 요넥스코리아 김철웅 대표는 "장애인 배드민턴대회가 없었던 2000년에 국내 최초로 장애인배드민턴대회를 시작하여, 어느새 20년이 되었다. 장애인 배드민턴 국가대표팀도 함께 후원하고 있는데, 국제대회에서 좋은 성적을 내고 있고 특히 내년 도쿄패럴림픽 금메달이 유력한 종목으로 성장하여 보람과 동시에 책임감도 느낀다. 이 대회를 통해 장애인 배드민턴에 대한 관심이 늘어 국내 장애인 배드민턴이 더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고, 나아가 우리 사회에서 장애인에 대한 편견이 사라졌으면 한다" 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