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마스터즈배드민턴, 남복 서승재-최솔규와 김원호-박경훈 3위 올라
코리아마스터즈배드민턴, 남복 서승재-최솔규와 김원호-박경훈 3위 올라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11.23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남자복식 김원호-박경훈
사진 남자복식 김원호-박경훈

남자복식 서승재(원광대)-최솔규(요넥스) 조와 김원호(삼성전기)-박경훈(국군체육부대) 조가 광주코리아마스터즈대회 3위에 올랐다.

서승재-최솔규 조와 김원호-박경훈 조는 23일 광주광역시 광주여자대학교 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서 열린 2019 광주코리아마스터즈 월드투어 슈퍼 300 대회 남자복식 준결에서 패하며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남자복식 세계랭킹 7위인 서승재-최솔규 조는 랭킹 13위인 고브이셈-탄위키옹(말레이시아) 조에 일격을 당하며 1-2로 패했다.

서승재-최솔규 조가 첫 게임은 21:16으로 따내고, 두 번째 게임은 15:21로 내주며 마지막 세 번째 게임에 돌입했다.

서승재-최솔규 조가 초반에 3점과 5점을 번갈아 내주면서 격차가 벌어진 게 아쉬웠다. 쉽사리 따라잡지 못하던 서승재-최솔규 조가 후반에 5점과 2점을 연속으로 따내며 19:20까지 따라붙었지만 전세를 뒤집지 못하고 19:21로 패해 3위를 차지했다.

남자복식 랭킹 69위인 김원호-박경훈 조는 랭킹 12위인 리양-왕치린(대만) 조에 0-2(16:21, 13:21)로 패하며 3위에 올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