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마스터즈배드민턴, 여복 이소희-신승찬만 4강 올라
코리아마스터즈배드민턴, 여복 이소희-신승찬만 4강 올라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11.22 2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여자복식 이소희-신승찬
사진 여자복식 이소희-신승찬

여자복식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조가 광주코리아마스터즈 4강에 올랐고 나머지 선수들은 탈락했다.

이소희-신승찬 조는 22일 광주광역시 광주여자대학교 유니버시아드체육관에서 열린 2019 광주코리아마스터즈 월드투어 슈퍼 300 대회 여자복식 8강에서 승리를 거두고 4강에 입성했다.

하지만 김혜린(인천국제공항)-장예나(김천시청) 조와 백하나(MG새마을금고)-정경은(김천시청) 조는 8강에서 탈락했다.

여자복식 랭킹 5위인 이소희-신승찬 조는 랭킹 11위인 가브리엘라 스토에바-스테파니 스토에바(불가리아) 조를 2-0으로 꺾었다.

이소희-신승찬 조가 첫 번째 게임을 시작하자마자 7점을 따내며 주도권을 잡아 21:10으로 마무리했다.

두 번째 게임은 그야말로 박빙의 승부가 이어졌다. 1, 2점씩 주고받으며 엎치락 뒤치락 팽팽한 접전을 벌이다 마지막에 이소희-신승찬 조가 2점을 연거푸 따내 22:20으로 이기고 4강에 입성했다.

김혜린-장예나 조는 나미 마츠야마-치하루 시다(일본) 조에 1-2(13:21, 22:20, 16:21)로 패했고, 백하나-정경은 조는 미사키 마츠토모-아야카 타카하시(일본) 조에 1-2(21:10, 13:21, 12:21)로 패해 4강 진입에 실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