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팔챌린지배드민턴, 김사랑 남복과 혼복 4강 오르며 2종목 연속 석권 노려
네팔챌린지배드민턴, 김사랑 남복과 혼복 4강 오르며 2종목 연속 석권 노려
  • 이여진 기자
  • 승인 2019.11.16 0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19 네팔챌린지대회 남자복식 4강에 오른 김사랑-김덕영, 헝가리배드민턴협회
사진 2019 네팔챌린지대회 남자복식 4강에 오른 김사랑-김덕영, 헝가리배드민턴협회

김사랑(밀양시청)이 네팔챌린지배드민턴대회에서 남복과 혼복 4강에 오르며 헝가리챌린지에 이어 연속 2관왕에 도전한다.

김사랑은 15일(현지시각) 네팔 카트만두 내셔널 스포츠 카운설에서 열린 2019 요넥스 네팔 인터내셔널 챌린지대회 남자복식과 혼합복식 8강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4강에 입성했다.

먼저 남자복식 랭킹 115위인 김사랑(밀양시청)-김덕영(MG새마을금고) 조가 랭킹 269위인 난타칸 요르프하송-루타나팍 웁쏭(태국) 조를 2-0으로 꺾었다.

김사랑-김덕영 조가 첫 번째 게임을 21:10으로 따내고, 두 번째 게임도 22:20으로 마무리 지었다.

혼합복식에서도 랭킹 152위인 김사랑(밀양시청)-김하나(삼성전기) 조가 랭킹 56위인 벤캇 프라사드-주희 데왕간(인도) 조를 2-0(21:14, 21:18)으로 따돌리고 4강에 진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