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주니어배드민턴, 여단 13세 정민교와 김태연 4강 올라
코리아주니어배드민턴, 여단 13세 정민교와 김태연 4강 올라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11.01 1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2019 밀양 원천요넥스 코리아주니어오픈 국제배드민턴선수권대회 13세 이하 여자단식 4강에 오른 정민교
사진 2019 밀양 원천요넥스 코리아주니어오픈 국제배드민턴선수권대회 13세 이하 여자단식 4강에 오른 정민교

여자단식 13세 이하 정민교(청송초)와 김태연(태장초)이 코리아주니어오픈배드민턴대회 4강에 올랐다.

정민교와 김태연은 1일 경상남도 밀양시 밀양배드민턴경기장에서 열린 2019 밀양 원천요넥스 코리아주니어오픈 국제배드민턴선수권대회 13세 이하 여자단식 8강에서 각각 승리를 거뒀다.

먼저 정민교는 8강에서 이송현(대방초)을 2-0으로 꺾고 4강에 올랐다.

정민교가 첫 번째 게임을 접전 끝에 21:19로 따내더니, 두 번째 게임은 21:9로 마무리 지었다.

김태연도 8강에서 남소현(청송초)을 2-0으로 꺾고 메달권에 진입했다.

김태연이 첫 번째 게임을 21:17로 따내고, 두 번째 게임도 21:12로 마무리 지으며 4강에 입성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