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스오픈배드민턴, 여복 김소영-공희용 16강 진출
프랑스오픈배드민턴, 여복 김소영-공희용 16강 진출
  • 김용필 기자
  • 승인 2019.10.22 2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프랑스오픈 여자복식 16강에 진출한 김소영-공희용, 배드민턴 뉴스 DB
사진 프랑스오픈 여자복식 16강에 진출한 김소영-공희용, 배드민턴 뉴스 DB

여자복식 김소영(인천국제공항)-공희용(전북은행) 조가 프랑스오픈 16강에 올랐다.

김소영-공희용 조는 22일(현지시각) 프랑스 파리 스타드 피에르 드 쿠베르텡체육관에서 열린 2019 요넥스 프랑스오픈 월드투어 슈퍼750대회 여자복식 32강에서 승리를 거뒀다.

여자복식 세계랭킹 8위인 김소영-공희용 조가 랭킹 55위인 알렉산드라 보제-매튜 포울슨(덴마크) 조를 2-0으로 제압했다.

첫 번째 게임은 김소영-공희용 조가 앞서기는 했지만 멀리 달아나지 못하면서 4점차 범위에서 쫓고 쫓기는 상황이 반복됐다.

결국 18점에서 동점을 허용했지만, 김소영-공희용 조가 침착하게 마무리 해 21:19로 따냈다.

두 번째 게임은 중반까지 2, 3점씩을 연속으로 따내며 엎치락 뒤치락 역전에 재역전을 거듭했다.

그러다 12:13에서 김소영-공희용 조가 6점을 연거푸 따내며 성큼 달아나더니, 곧바로 3점을 연속으로 득점해 21:14로 마무리 짓고 16강에 입성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