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육대회배드민턴, 여일반 인천국제공항 첫 정상 등극
전국체육대회배드민턴, 여일반 인천국제공항 첫 정상 등극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10.10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전국체육대회 여자일반부 단체전 시상식
사진 전국체육대회 여자일반부 단체전 시상식

인천국제공항이 처음으로 전국체육대회 여자일반부 단체전 정상에 등극했다.

인천국제공항은 10일 경기도 수원시 수원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100회 전국체육대회 배드민턴대회 여자일반부 단체전 결승에서 MG새마을금고를 꺾고 정상에 올랐다.

인천국제공항이 결승에서 국가대표 선수들의 활약으로 MG새마을금고를 3-1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인천국제공항은 1경기 단식에서 성지현이 변수인(MG새마을금고)을 2-1(16:21, 21:10, 21:12)로 이겼고, 2경기 단식에서도 김효민이 김향임(MG새마을금고)을 2-0(21:8, 21:9)으로 꺾고 우승에 성큼 다가섰다.

3경기 복식에서 김소영-김혜린(인천국제공항) 조가 김혜정-백하나(MG새마을금고) 조에 0-2(13:21, 18:21)로 패했지만, 4경기 복식에서 이소희-신승찬(인천국제공항) 조가 김찬미-성아영(MG새마을금고) 조를 2-0(21:12, 21:14)으로 꺾으면서 인천국제공항이 3-1로 승리를 거뒀다.

인천국제공항은 그동안 전국체육대회에서 2016년과 2017년 결승에 올랐지만 연거푸 패해 준우승을 차지하다 마침내 처음으로 정상에 올랐다.

또 인천국제공항은 올해 봄철종별과 여름철종별대회 단체전 석권에 이어 세 번째 대회 우승을 차지했다.

1위 인천국제공항
2위 MG새마을금고
3위 전북은행
3위 화순군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