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주니어배드민턴, 남단 김태림 등 32강에서 전원 탈락
세계주니어배드민턴, 남단 김태림 등 32강에서 전원 탈락
  • 김용필 기자
  • 승인 2019.10.10 0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김태림(완주중)
사진 김태림(완주중)

대한민국 주니어대표 선수들이 세계주니어배드민턴선수권대회 개인전 32강에서 모두 탈락했다.

대한민국 주니어대표 선수들은 9일(현지시각) 러시아 카잔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9 세계주니어배드민턴선수권대회 개인전 5종목 32강에서 모두 패하고 말았다.

먼저 남자단식에서 김태림(완주중)이 바비 세티아부디(인도네시아)에게 첫 게임을 17:21로 내주고, 두 번째 게임은 21:15로 이겼지만, 세 번째 게임을 13:21로 패하고 말았다.

여자단식의 서보현(성지여중)도 32강에서 탄닝(중국)에게 첫 게임을 15:21로 내주고, 두 번째 게임도 13:21로 패했다.

남자복식 김태림(완주중)-김병재(김천중앙중) 조도 32강에서 디지지안-왕창(중국) 조에게 0-2(7:21, 11:21)로 패했고, 허태윤(부산동중)-박승민(완주중) 조도 다이엔이-펭얜제(중국) 조에 0-2(13:21, 11:21)로 패했다.

여자복식 정다연(화순제일중)-김애린(남일중) 조도 32강에서 페브리아나 드위푸지 쿠수마-아말리아 카하야 프라티위(인도네시아) 조에 0-2(9:21, 11:21) 패하고 말았다.

혼합복식 허태윤(부산동중)-서보현(성지여중) 조도 레브 바리노프-아나스타시아 보아룬(러시아) 조에게 0-2(9:21, 16:21)로 패해 대회를 마감했다.

대한민국 주니어대표 선수단은 이번 대회 기간에 국내에서 제100회 전국체육대회가 열리고 있어 중학교 선수와 고등학교 1학년 선수로 꾸려져 19세 이하가 출전하는 다른 나라 선수들과의 격차를 실감해야 했다.
네이버카페 네이버밴드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