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키타마스터즈배드민턴, 여단 안세영 올해 세 번째 정상 올라
아키타마스터즈배드민턴, 여단 안세영 올해 세 번째 정상 올라
  • 한희정 기자
  • 승인 2019.08.18 1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여자단식 우승을 차지한 안세영
사진 2019 요넥스 아키타마스터즈 월드투어 슈퍼100 여자단식 우승을 차지한 안세영

여자단식 안세영(광주체고)이 아키타마스터즈배드민턴대회 정상에 올랐다.

안세영은 18일 일본 아키타 CNA 아레나 아키타에서 열린 2019 요넥스 아키타마스터즈 월드투어 슈퍼100대회 여자단식 결승에서 승리하며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안세영은 올해 뉴질랜드오픈과 캐나다오픈에 이어 세 번째 정상에 올랐다.

여자단식 세계랭킹 30위인 안세영이 결승에서 랭킹 261위인 하루코 스즈키(일본)를 2-1로 꺾었다.

안세영이 세 게임 모두 리드했지만, 두 번째 게임 중반에 역전을 허용하면서 쉽게 끝낼 수 있는 게임이 길어졌다.

첫 번째 게임은 초반부터 안세영이 좌우로 흔들며 공격 기회를 만들고 상대의 범실을 틈타 11:5로 전반을 마치고, 후반에도 밀고 당기며 상대 범실을 유도해 21:10으로 마무리했다.

두 번째 게임도 안세영이 11:10으로 전반을 마치고 15:10까지 달아났지만, 2개의 푸시를 허용하고, 드라이브 싸움에 말려 역전을 허용해 17:21로 패하고 말았다.

세 번째 게임도 역시 초반부터 안세영이 안정적인 수비와 기회가 왔을 때 밀어붙여 11:7로 전반을 마쳤다. 후반에도 안세영이 공격적인 플레이로 상대의 범실을 유도해 격차를 더 벌리며 21:14로 마무리하고 우승을 차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