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업대항배드민턴, 여일반 단식 전주이와 이장미 결승에서 충돌
실업대항배드민턴, 여일반 단식 전주이와 이장미 결승에서 충돌
  • 류환 기자
  • 승인 2019.07.10 17: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여자일반부 단식 전주이(화순군청)
사진 여자일반부 단식 전주이(화순군청)

전주이(화순군청)와 이장미(전북은행)가 2019 실업대항전 여자일반부 단식 결승에서 맞붙는다.

전주이와 이장미는 10일 전라남도 화순군 이용대체육관에서 열린 2019 화순 전국실업대항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일반부 단식 준결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올랐다.

먼저 전주이는 준결에서 이세연(KGC인삼공사)을 2-1로 따돌리고 결승에 진출했다.

전주이가 첫 번째 게임을 21:18로 따내고, 두 번째 게임은 8:21로 내줬지만, 세 번째 게임을 21:15로 마무리하고 결승 진출을 확정지었다.

이장미는 준결에서 고은별(포천시청)을 2-0으로 잡고 결승에 안착했다.

이장미가 첫 번째 게임을 21:9로 따내더니, 두 번째 게임도 21:13으로 이겨 결승에 올랐다.

전주이와 이장미는 11일 결승에서 맞붙어 여자일반부 단식 최강자를 가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