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철배드민턴, 여일반 단식 김나영과 이세연 결승서 대결
여름철배드민턴, 여일반 단식 김나영과 이세연 결승서 대결
  • 이여진 기자
  • 승인 2019.05.14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김나영(삼성전기)
사진 김나영(삼성전기)

김나영(삼성전기)과 이세연(KGC인삼공사)이 여름철종별배드민턴대회 결승에서 격돌한다.

김나영과 이세연은 14일 전라남도 강진군 강진제2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제62회 전국여름철종별배드민턴선수권대회 여자일반부 단식 준결에서 각각 승리를 거두고 결승에 진출했다.

김나영은 준결에서 전주이(화순군청)를 2-0으로 따돌렸다. 김나영이 첫 번째 게임을 21:14로 이기고, 두 번째 게임도 21:14로 마무리하며 결승에 올랐다.

이세연도 준결에서 이장미(전북은행)를 2-0으로 제압했다. 이세연이 첫 번째 게임을 21:14로 이기고, 두 번째 게임도 21:14로 이겨 결승 진출을 확정지었다.

김나영과 이세연은 15일 여자일반부 단식 결승에서 맞붙어 왕관의 주인공을 가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