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용태코치레슨, 수비와 함께 공격권을 가져올 수 있는 기술 '헤어핀'(Hair-pin)
박용태코치레슨, 수비와 함께 공격권을 가져올 수 있는 기술 '헤어핀'(Hair-pin)
  • 류환 기자
  • 승인 2019.04.26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박용태 코치
사진 박용태 코치

'헤어핀'(Hair-pin)은 U자를 뒤집은 것처럼 셔틀콕을 살짝 넘겨 네트 앞에서 네트를 넘어오는 셔틀콕을 가볍게 밀어 넘기는 기술이다. 넘기는 모양이 머리핀을 네트에 걸쳐놓은 것과 비슷해 헤어핀으로 불린다. 헤어핀은 배드민턴 경기에서 스매시와 대조적으로 네트 가까이 온 셔틀을 상대편 네트에 거의 닿을 듯 받아치는 감각적인 스트로크로서 상대 선수가 최대한 네트 가까이 다가오게 하는 기술이다.

'헤어핀' 기술은 네트 바로 밑으로 낙하하는 셔틀을 다시 네트 상단을 살짝 넘겨 상대방의 코트로 넘기는 헤어핀 숏과 대각선상으로 떨어뜨리는 크로스 헤어핀이 있다. 이 기술의 관건은 셔틀콕의 회전을 얼마만큼 많이 주는가에 달려있다.
 
배드민턴은 힘만 있다고 기술이 향상되는 것이 아니고 헤어핀과 같이 섬세한 기술로 상대를 제압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 수 있으므로 연습을 통해 터득하지 않으면 안 된다. 헤어핀을 익숙하게 잘하는 선수는 게임을 이끌어가는데 주도권을 잡을 수 있기 때문에 소홀히 생각해서는 안 된다. 다만, 네트에 걸려서 실점의 위험도 높다.
 
 
 
 
 
 
 
 
 
▲ 올바른 '헤어핀' 자세
 
key point 1
1. 준비(수비)자세에서 왼발이 대각선 방향 앞으로 나간다.
2. 왼발이 대각선 방향으로 향할 때 왼발(뒤꿈치) 안쪽을 살짝 밖으로 비틀어준다.
3. 몸은 정면이 아닌 왼발 위치와 같은 방향을 향한다.
4. 왼발을 내디디면서 라켓 헤드를 그대로 뻗어준다.
5. 라켓 헤드를 뻗은 상태에서 오른발을 그대로 앞으로 나가며 타구한다.
 
사진 올바른 헤어핀 자세 1
사진 올바른 헤어핀 자세 1
사진 올바른 헤어핀 자세 2
사진 올바른 헤어핀 자세 2

▲ 중요 TIP 1

동호인들이 배드민턴 기술 동영상을 보고 연습하거나 게임에서 사용을 하는데, 손목을 너무 과도하게 손목 스냅을 이용하는 경우가 많다. 그러면 라켓 헤드에 셔틀콕이 맞으면서 회전(스핀)이 나게 된다. 이렇게 회전을 과하게 주다 보면 힘 조절을 못 하게 되므로 셔틀콕이 많이 공중으로 뜨고 실수로 라인 밖으로 벗어나는 경우가 나온다. 가장 좋은 헤어핀 타구는 네트 위 3분의 1지점이나 절반 정도 위치에서 치거나 연습하는 것이 가장 좋은 위치이다. 동호인들이 네트의 하얀색 지점에서 헤어핀 연습을 많이 하거나 기술을 구사하는데 되도록 하지 말아야 할 위치이다.
 
특히 정면으로 상대방을 보고 있다가 셔틀콕이 네트 너머로 날아올 경우 왼발을 우선 뻗어주면서 동시에 라켓 헤드를 뻗어주면 팔과 다리가 일직선이 된다. 그리고 셔틀콕을 그대로 받을 수 있는 위치로 라켓을 이동했을 시 오른발을 재빨리 앞으로 나오게 해주면 깔끔한 헤어핀 기술을 구사할 수 있다. 헤어핀 기술 구사할 때 절대로 어깨를 벌린 상태에서 라켓을 밖에서 안으로 들어오면서 기술을 구사하면 안 된다.
 
강의 박용태 코치 - 전남기술과학고, 부산동의대학교 / 금정부산외대스포츠클럽 교육팀장
용품협찬 패기앤코
장소제공 부산광역시 스포원파크 실내체육관
정리 이익형 기자,  사진 류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