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지원 유세 나서지 않는다... 인물 평가 호소
홍준표, 지원 유세 나서지 않는다... 인물 평가 호소
  • 김용필 기자
  • 승인 2018.06.04 0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홍준표 대표 페이스북
사진 홍준표 대표 페이스북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3일 "6‧13 지방선거 유세에 나서지 않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페이스북 글에서 "일부 광역 후보들이 이번 선거를 지역 인물 대결로 몰고 가는 것이 좋겠다고 한다.  일부 후보들 의견이 타당하다는 판단이 들어 그분들의 의견을 받아들였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덧붙여 "내가 유세에 나서니 문‧홍 대결로 고착화되고 지금은 문재인 대통령 세상인데 문‧홍 대결로는 선거에 이길 수 없고, 민주당 후보는 북풍(北風)으로 선거를 치르려고 하면서 문 대통령 뒤에 숨어버리기 때문에 이번 깜깜이 선거가 된다는 것이 일부 후보들의 의견"이라고 말했다.
 
홍 대표는 "이번 선거가 문‧홍의 대결이 아니라 지방행정을 누가 잘할 수 있느냐 하는 지방선거"라며 "국민 여러분께서 우리당 후보님들을 전폭 지지해 주시도록 간청드린다"고 호소했다.
 
홍 대표는 이날 강원, 충북, 경기, 서울 지역의 지원 유세를 모두 취소하고 남은 기간에도 지역 유세에 나서지 않을 방침이다.
 
홍준표 대표는 그동안 정부와 여당, 특히 문재인 대통령의 남북 정상회담에 비판을 쏟아내며 논란을 일으켜 자유한국당 소속의 일부 지방 단체장 후보들의 반발을 사왔다.

요넥스라켓 그란데캄포